30개 공공기관 13개로 통합 완료

36개 공공기관을 16개로 통합하는 정부의 공공기관 선진화 계획 가운데 30개 공공기관이 13개로 통합 완료됐다.

8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지난 1일 토지공사와 주택공사가 합쳐져 ‘한국토지주택공사’로 출범함에 따라 현재까지 30개 공공기관이 13개로 통합됐다.

현재 추진중인 한국환경공단(환경자원공사+한경관리공단), 한국아동청소년활동진흥원(한국청소년수련원+한국청소년진흥센터), 근로복지공단(근로복지공단+한국산재의료원) 등의 통합 작업이 끝나면 36개 공공기관은 16개로 줄게 된다.


특히 정부는 통합기관의 경영효율화를 위해 통합 전 1만1016명에서 통합 후 8788명으로 줄여 평균 20.2%의 인원을 감축할 계획이다.

유사·중복 기능의 통합을 통한 경영효율화가 주요 목적인 토지주택공사(24% 감축) 등은 감축률이 높은 반면 기관 통합을 통한 기능간 연계성 강화 등 시너지 효과를 높이는 것이 목적인 한국저작권위원회(15.8% 감축)나 한국정보화진흥원(14.8% 감축) 등은 감축률을 낮게 책정했다.

또 신규기능이 추가·확대된 기관인 한국환경산업기술원(녹생성장 지원 확대), 한국인터넷진흥원(DDos 등 사이버위협 대응 강화)도 각각 5.6%와 10.0%의 인원만 감축됐다.

/shs@fnnews.com 신현상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