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대통령 “4대강,생태계 살리고 문화 복원시키는 것”

이 대통령은 27일 4대강 살리기와 관련,“‘보’를 만들면 물이 썩는다고 하는데 단순히 보를 만드는 기술이 모자라서 수질이 나빠질 것이라고 한다면 앞뒤가 맞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특별생방송 대통령과의 대화’ 프로그램에 출연, “한강에도 잠실과 김포 쪽에 ‘보’가 있는데 그 때보다 한 단계 더 높은 기술을 가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통령은 “정보통신(IT) 기술을 가지고 보를 만들기 때문에 물이 썩지 않는다”면서 “물을 썩도록 보는 만드는 게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4대강의 복원이라는 것은 생태계를 살리고 문화를 복원 시키고 젊은이들이 부산, 광주에서 자전거를 타고 서울로 올 수 있게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courage@fnnews.com전용기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