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지면 다음 마이크로블로그 ‘요즘’ 문연다

다음판 마이크로블로그 ‘요즘(yozm.daum.net)’이 18일 문을 열었다. 요즘은 150자의 짧은 글로 웹, 모바일 등에서 빠르고 가볍게 친구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다음커뮤니케이션의 마이크로 블로그 서비스다. 기존의 마이크로 블로그 서비스보다 나이와 성별, 혈액형, 취미, 관심사 등 다양한 프로필 정보 및 배지 기능이 강화돼 자신을 쉽게 표현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같은 관심사를 가진 친구를 쉽게 찾고 친구로 맺을 수 있다. 또 다른 이용자의 글 중에서 재미있거나 이슈가 되어 공감하는 글을 ‘소문내기’ 기능으로 빠르게 확산시킬 수 있다. ‘소문내기’는 일종의 추천하기와 같은 기능으로, ‘소문내기’를 하면 소문 글과 함께 소문을 낸 사람이 누구인지도 함께 알 수 있다. 트위터의 ‘리트윗’이나 미투데이의 ‘미투’와 비슷한 기능이다. 이와 함께 동영상과 이미지를 쉽게 올리고 즐길 수 있도록 멀티미디어 기능을 한층 강화했다. ‘요즘’은 게시글 내에 쉽게 이미지를 올릴 수 있으며 별도의 이미지, 동영상 사이트로 이동 없이 바로 파일을 볼 수 있다.


이 외에도 친구들과 함께 ‘병아리 헬프’, ‘요리조리’, ‘미스큐’ 등 10여 종의 다양한 소셜 게임을 즐길 수 있으며 게임에 참여한 이용자의 점수와 랭킹이 자동적으로 친구들에게 노출된다.

웹(yozm.daum.net)과 휴대폰 SMS(015-8500-3366), 한메일(yozmmail@hanmail.net)을 통해 글과 사진, 동영상 등을 올릴 수 있으며, 내 글에 대한 친구들의 반응은 알림 문자로 바로 확인할 수 있다. 다음은 1분기 중 요즘의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출시하고 카페와 지식 섹션 등 다른 서비스와 연동해 나갈 방침이다. /fxman@fnnews.com백인성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