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다음, 통합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마이피플’ 출시

다음커뮤니케이션은 가까운 사람들과 편리하게 대화하고 연락할 수 있는 통합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마이피플’을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마이피플’은 아이폰용 응용프로그램(애플리케이션) 및 모바일웹(m.mypeople.daum.net)으로 동시 출시돼 인터넷이 가능한 모든 휴대폰에서 메신저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주요 특징은 주소록에 등록된 지인들과 1:1 메신저 대화가 가능하고 최대 10명이 참여하는 다자간 그룹 대화가 지원되며, 텍스트, 이미지, 비디오 파일 첨부도 된다. 또, 스마트폰이 아닌 일반 풀브라우징폰으로 모바일웹(모바일다음)에 접속해도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마이피플’은 휴대폰의 주소록과 웹을 연동해 지인들의 프로필을 관리할 수 있으며 즐겨찾기 기능, 친구사진 실시간 업데이트 기능, 초성검색, 번호검색 등 기능도 제공된다.

다음은 상반기 중 한메일 웹 페이지에서도 서비스를 제공하고, 하반기에는 안드로이드 버전 및 PC 애플리케이션으로도 출시할 계획이다.

다음 금동우 모바일전략팀장은 “향후 지속적인 업데이트와 플랫폼 확장을 통해 대표적인 통합 커뮤니케이션 서비스이자 소셜 허브 서비스로서 확고히 자리매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hong@fnnews.com홍석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