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에릭슨 ‘X10 미니프로’ 판매 시작

소니 에릭슨은 명함보다 작은 사이즈인 휴대폰 ‘엑스페리아 X10 미니프로(이하 X10 미니프로)’ 판매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휴대폰‘X10 미니프로’ 는 이날부터 전국 SK텔레콤 매장에서 구입 가능하다. 가격은 출고가 기준 55만5500원이다.

소니 에릭슨은 휴대폰 X10 미니프로 출시를 기념해 이날부터 2월 13일까지 선착순 2000명을 대상으로 ‘소니 에릭슨과 함께하는 M 슈퍼콘서트’ 초대권을 지급한다.


이번 콘서트는 오는 2월 23일 오후 6시 서울 화곡동 KBS 88체육관에서 열리며 콘서트 참가자 99명에게는 추첨을 통해 패션아이템 펠틱스 가방을 증정한다.

이벤트 참가 대상은 엑스페리아 X10, X10미니, X10미니프로 구매자로 참가를 원하는 소비자는 소니 에릭슨 홈페이지(xperia.co.kr)에서 응모하면 된다.

소니 에릭슨 코리아 한연희 대표는 “엑스페리아 X10미니는 젊은 층을 겨냥한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마케팅 활동으로 호응을 얻고 있으며, 엑스페리아 X10미니프로도 휴대성이 뛰어난 쿼티폰으로 소비자들의 높은 관심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hong@fnnews.com홍석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