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드모트 감자 발견 화제, 붕어빵 생김새 "무슨 맛일까"

영화 ‘해리포터’의 악당 볼드모트를 닮은 감자가 발견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4일(현지시각) 영국 데일리메일은 올해 49세인 로니 토드가 사우스햄튼에 있는 자신의 밭에서 감자를 캐다가 볼드모트와 닮은 감자를 발견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보도에 따르면 일명 ‘볼드모트 감자’는 일반 성인의 손바닥이 가득 찰 정도로 일반 감자보다 크기가 큰것이 특징으로 특히 제보자 로니 토드의 말처럼 실제로 볼드모트를 연상케 하는 생김새를 하고 있어 많은 이들의 이목을 끌었다.


볼드모트는 영화 ‘해리포터’에서 등장하는 악당 캐릭터로 주인공 해리포터의 부모를 살해했으며 그의 숙적이기도 하다.

최초 발견자 로니 토드는 "처음 감자를 캘 때 엄청난 크기에 한번 놀라고 생김새를 보니 ‘해리포터’ 볼드모트와 닮아서 또 한번 놀랐다"고 소감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해괴한 감자가 나왔네”, “볼드모트랑 무슨 연관이?”, “볼드모트는 실존인물인가”, “신기하다”, “영국에서는 특이한 일들이 많이 발생하네”, “무슨 맛일까” 등의 다양한 의견을 남겼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hofeel82@starnnews.com황호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관련기사
발전하는 지하철 성추행(?)..잠든 여성에게 애인인 척 입맞춤
옥수동귀신, 실화 사연 폭풍관심...실제 목격담까지 '섬뜩'
옥탑방 비키니 영상 화제, 만취(?) 댄스 삼매경 '폭소만발'
9m 바다괴물 발견, 사체 부패 심각 "범고래 가능성 커"
옥수역 귀신, 더운여름 등골 ‘오싹’ 술 취한 여성의 정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