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비업계, 봄맞이 보상판매 봇물


내비게이션 업체들의 제품 보상판매가 이어지고 있다. 경제적인 가격으로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것이다.

팅크웨어는 오는 15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아이나비 전용단말기와 아이나비 사후서비스(SW)가 탑재된 전 제품에 대한 보상판매(사진)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팅크웨어에 따르면 단말기별 보상판매 가격은 △아이나비 KL500 - 8GB 제품 24만원, 16GB 제품 26만원 △아이나비 SMART K9 - 8GB 제품 28만원, 16GB 제품 30만원 △아이나비 SMART A - 8GB 제품 23만원, 16GB 제품 25만원 △아이나비 NE1000 - 8GB 제품 21만원, 16GB 제품 23만원 △아이나비 Ready R100α 17.78㎝(7인치) - 8GB 제품 33만원, 16GB 35만원 △아이나비 Ready R100 20.32㎝(8인치) - 8GB 제품 35만원, 16GB 제품 37만원으로 최대 19만900원까지 싸게 구입할 수 있다.

팅크웨어는 "최근 출시한 3차원(3D) 내비게이션인 아이나비 KL500은 물론 최고급 매립형 내비게이션인 아이나비 Ready R100α 등 최신 아이나비 제품을 장만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파인디지털도 오는 22일까지를 봄맞이 '파인드라이브 음성인식 보상판매 대전' 기간으로 정했다. 소비자들은 최대 43%까지 가격 할인이 가능하고 구매 제품 모델에 따라 최대 4종의 '보상판매 특별 구성품'을 추가로 제공받을 수 있다. 이벤트는 파인드라이브 홈페이지( www.fine-drive.com)로 진행한다.

최신형 모델 '파인드라이브 iQ 3D 2000v' 8G(기가)는 정상가에서 39% 할인된 29만900원, 16G는 31만8000원에 구입 가능하다. 또 해당 제품을 구매하는 모든 소비자들에게 기존 구성품인 TPEG, 리모컨, SD카드리더기 3종, 안전운전을 위한 '접이식 점멸등 삼각원뿔' '경광봉', 내비게이션용 액세서리 '액정보호필름', '썬바이저' 등 특별 구성품 4종을 별도로 준다. 파인디지털은 보상판매 기념으로 에너지바, AC어댑터, 보호커버 등 내비게이션에 필요한 액세서리를 최고 30%까지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현대엠엔소프트는 맵피, 지니 고객들을 대상으로 최신 3주 동안 내비게이션 보상판매를 진행했다. 업체별 방법은 다소 차이가 있지만 각 홈페이지에 접속, 단말기를 선택한 뒤 보상판매 신청을 하면 된다. 이후 그동안 사용하던 단말기를 배송하거나 직영점 등으로 직접 반납하면 신청한 모델을 받아볼 수 있다.

정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