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왕’ 수애, 진실 요구하는 정윤호 외면 “나 힘들게 하지 마”


수애와 정윤호 사이에 균열이 생기기 시작했다.

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야왕’에서 주다해(수애 분)가 자신을 의심하기 시작한 백도훈(정윤호 분)에게 도리어 화를 내며 진실 고백의 기회를 외면했다.

이날 방송에서 하류(차재웅 1인2역/ 권상우 분)는 자신의 아버지 차심봉(고인범 분)에게 접근, 자신을 협박한 주다해를 창고로 끌고 가 경고했다.

이어 하류는 주다해의 핸드폰으로 백도훈에게 연락해 창고에 갇힌 주다해를 구하게 했다. 이에 주다해는 백도훈에 의해 창고를 탈출할 수 있었지만 의심을 피할수는 없었다.

앞서 백도훈은 주다해와 하류의 관계에 대해 의심을 시작했기 때문. 백도훈은 “내 얼굴 똑바로 쳐다봐. 다해 너한테 무슨 일 생기면 다 이해할 수 있어”라며 주다해에게 솔직해질 것을 요구했다.


이어 “그러니깐 솔직히 애기해줘. 너 창고로 끌고 간 사람 누구야? 나도 아는 사람이야?”라며 주다해를 보챘다.

하지만 주다해는 “도훈씨까지 왜이래. 나 신경 쓸게 많아서 미칠 것 같단 말이야. 나 힘들게 하지 말아줘. 나 좀 도와줘”라며 진실을 고백할 기회를 외면했다.

한편 주다해는 백학재단 이사장 취임식에 집착하며 백학그룹에 대한 야욕을 드러냈고 백도훈은 그런 주다해로 인해 혼란스러움을 겪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ladydodo@starnnews.com도혜림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