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컬그룹베스티안-아주약품-분자설계연구소, 3자공동연구 협약체결

메디컬그룹베스티안은 아주약품, 분자설계연구소은 지난 23일 서울 논현동 메디컬그룹베스티안에서 '항균 물질을 활용한 창상 피복제 개발 및 화상 치료물질 탐색'에 대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스크리닝 플랫폼과 약물 전달체 기술을 바탕으로 하고 있는 분자설계연구소와 국내 최대의 화상(火傷)치료 네크워크 병원 및 연구소를 보유하고 있는 메디컬그룹베스티안의 임상적 아이디어와 임상시스템, 그리고 아주약품의 제품개발력이 결합된 이상적인 업무협약체제를 구성했다. 이는 혁신적인 피부 및 상처 제품들을 개발해 국내 시장은 물론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목표로 그 첫걸음을 내딛은 것이기에 그 의미가 크다.

메디컬그룹베스티안 김경식 회장은 "앞으로 화상 및 상처재생에 유익한 물질개발과 창상피복재의 상품화를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더불어 저희 임상 의료진 또한 연구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