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C, BOA메릴린치와 투자전략 논의

한국투자공사(KIC)는 지난 19일 아시아지역 등 신흥국 투자전략 논의를 위해 '제5회 KIC-BOA 전략회의(KBSS)'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 뱅크오브아메리카(BOA)메릴린치는 신흥국 주식시장이 상대적으로 저평가돼 있고 성장 사이클도 개선되고 있지만 투자자들의 태도가 여전히 부정적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아시아 주식시장은 과잉 투자와 부채 증가, 통화 강세 등 부정적 요인이 많아 장기적으로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내다봤다.

외환시장의 경우 아시아 국가들의 통화가 미국의 예산안 협상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결정 등에 민감하게 반응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에 따라 미국의 에너지 생산 증가 및 제조업 지수 개선을 근거로 향후 달러가 강세를 보이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KBSS는 지난해 6월 BOA메릴린치 경영상황 점검과 구체적인 협력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성사됐다. 투자 실무자들간 투자전략 및 정보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투자방안 수립에 활용하고 있다.

kim091@fnnews.com 김영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