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마초 흡연’ 송인화 누구? ‘투사부일체’-‘개콘’서 활약!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기소된 개그우먼 송인화(25)가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가운데 그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29일 인천지법 형사13부(김상동 부장판사)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송인화에게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29일 밝혔다.

송인화는 올해 9월 지난 2010년 9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와 올해 7월 서울 성북구 자택에서 미국인에게 구입한 대마초를 친언니와 함께 두 차례 피운 혐의로 기소됐다.

송씨의 언니는 2010년 9월부터 지난 7월까지 4차례에 걸쳐 대마초를 피운 것으로 조사됐다.

송인화는 지난 2005년 영화 ‘투사부일체’로 데뷔, ‘좋지 아니한가’, ‘나는 행복합니다’, ‘열일곱, 그리고 여름’, ‘데드 앤드’ 등에 출연했으며, 드라마 ‘반올림3’, ‘리틀 맘 스캔들’, ‘판다양과 고슴도치’ 등에서 배우로 활동하다 올해 KBS 28기 공채 개그맨으로 개그계에 입문해 ‘개그콘서트’의 여러 코너에 단역으로 출연했다.

/온라인편집부 news@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