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노트 프로` 국내 출시..88만원에 와이파이 전용

삼성전자 모델들이 국내 시장에 출시되는 최신 대화면 프리미엄 태블릿 '갤럭시 노트 프로(GALAXY Note PRO)'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의 최신 대화면 태블릿 '갤럭시노트 프로(GALAXY Note PRO)'가 국내 시장 공략을 시작했다.

삼성전자는 31㎝(12.2인치) 대화면 프리미엄 태블릿 갤럭시노트 프로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지난 달 미국 소비자가전쇼(CES) 2014를 통해 공개된 갤럭시노트 프로는 교육과 기업간 거래(B2B) 시장을 겨냥해 개발된 제품이다. A4용지와 비슷한 화면 크기에 WQXGA(2560×1600)급 초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다양한 콘텐츠를 종이책을 읽는 것처럼 익숙하고 선명하게 경험할 수 있다.

특히, 문서 편집과 멀티태스킹 관련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한컴 오피스'를 지원해 PC에서 작업하던 다양한 문서 작업을 갤럭시노트 프로에서도 연동할 수 있으며 MS오피스 문서와도 호환된다.

현재 '한컴 오피스 뷰어'가 기본 탑재됐으며, 이달 중순 편집기능인 들어간 '한컴 오피스 에디터'를 삼성 앱스에서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더욱 강력해진 '멀티 윈도'는 화면을 4개로 분할해 최대 4가지 업무를 동시에 수행할 수 있다.

또, 외부에서도 언제든지 자신의 PC와 연결해 원격으로 콘텐츠를 편집, 저장할 수 있는 '리모트 PC(Remote PC)' 기능을 지원하며, '이-미팅(e-Meeting)' 기능은 같은 장소에서 와이파이(Wi-Fi)로 연결해 최대 20명까지 화면을 공유하며 회의할 수 있다.

사양은 안드로이드 4.4 킷캣 운영체제(OS)에 와이파이 전용 모델로 1.9㎓ A15 쿼드코어와 1.3㎓ A7 쿼드코어를 혼용한 프로세서, 3GB 램, 9500mAh 대용량 배터리 등을 채용했다.


블랙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88만원이다. 전국 디지털프라자와 전자매장, 삼성전자 온라인 스토어(http://store.samsung.com)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갤럭시 노트 프로'의 초고화질 대화면이 제공하는 최상의 멀티미디어 경험과 함께, 강력한 문서 편집과 멀티태스킹 기능으로 새로운 사용성을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cgapc@fnnews.com 최갑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