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길 “대통령, 2월 안에 기초선거 공천폐지 선언해야”

민주당 김한길 대표가 대통령과 새누리당을 향해 "2월이 다가기 전에 기초선거 정당공천을 하지 않는다는 결심을 밝혀주길 바란다"고 요구했다.


김 대표는 26일 국회에서 가진 최고위원회의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대선후보 당시 대표적 정치개혁 공약으로 내세운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약속에 대해 25일까지 입장을 밝혀달라 수차례 요구했지만 아무 말이 없었다"며 "없던 일처럼 굴며 국민 야당을 철저히 무시하는 태도에 참을 수 없는 분노를 느낀다"고 말했다.

그는 "대통령 후보로서 국민에게 약속한 일을 이런식으로 깔아뭉개는 것은 국민 야당에 대한 모독"이라며 "대통령 후보 당시 국민에게 약속한대로 기초선거에서 정당공천을 하지 않는다는 결심을 늦어도 2월이 다가기 전에 밝혀달라"고 촉구했다. 공천을 폐지하지 않을 경우 공약을 지키지 못한 이유를 소상히 설명하고 국민에게 용서를 구해야 한다고 김 대표는 덧붙였다.

ys8584@fnnews.com 김영선 박지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