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데이

news

close
시사 사회

티웨이항공 7호기 도입.. 대구~제주 취항

지방 거점 경쟁력 강화
TAGS
  • 확대
  • 축소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구글플러스
  • 댓글
티웨이항공이 189석 규모의 7호기 B737-800NG를 추가로 도입해 오는 30일부터 대구∼제주노선에 취항한다. 지난 4일 서울 김포공항에서 열린 7호기 도입 기념식에서 회사 관계자와 승무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대구=김장욱 기자】 티웨이항공 7호기가 도입돼 대구발 노선 확장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티웨이항공은 일곱번째 항공기가 지난 4일 오후 5시20분 김포공항에 도착했다고 5일 밝혔다. 새로 도입한 항공기는 189석의 B737-800 NG(Next Generation) 기종으로 티웨이항공이 기존에 보유하고 있는 6대의 항공기와 동일하다.


또 티웨이항공 항공기는 7대 모두 항력 감속 장치 윙렛(Winglet)이 달려있어 연료 효율성이 높고 탄소 배출 저감효과도 크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젊은 평균 기령과 기종의 단일화로 운영 효율성을 극대화시킬 수 있다"며 "이런 비용의 절감은 결국 고객에게 다양한 노선에서의 합리적인 항공운임 혜택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번에 도입된 7호기는 저비용항공사 최초로 대구국제공항을 정치장으로 사용, 대구·경북 지역 연고자들에게 항공 여행 선택의 폭을 넓히고, 티웨이항공에는 지방 거점 노선 경쟁력 강화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티웨이항공은 이 항공기를 우선 김포∼제주 노선에 투입하다가 오는 30일부터 대구∼제주(매일 4회 운항) 취항을 시작으로 대구발 국내선은 물론 중국, 동남아 등 해외 부정기 편에 추가 투입할 계획이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