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스트라이프 티셔츠, 세인트제임스 뉴 컬러 런칭으로 식지 않은 인기 과시

스트라이프 티셔츠로 오랫동안 사랑 받고 있는 세인트제임스(SAINT JAMES)가 따뜻한 날씨를 맞아 새로운 컬러를 런칭했다. 뉴 컬러를 출시된 제품은 맨즈웨어웨상(OUESSANT), 우먼웨어 반팔 티셔츠 에뜨릴(ETRILLE), 맨즈웨어 반팔 티셔츠 르방 10(LEVANT 10), 남녀공용 티셔츠 메르디앙 Ⅱ(MERIDIEN Ⅱ) 등 이다.

다양한 소재와 패턴으로 여러가지스트라이프 아이템을 선보였던 세인트제임스(SAINT JAMES)는 이번 시즌 기존과 다른 산뜻한 뉴 컬러를 추가로 선보여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더 넓혀주었다.

세인트제임스(SAINT JAMES)의 스트라이프 티셔츠는 1871년 프랑스 해군의 유니폼이었던 스트라이프브레통 셔츠에서 시작하여 현재까지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는 역사 깊은 옷이다.

세인트제임스(SAINT JAMES)는 스트라이프 패턴에 도톰한 면 소재로 제작이며, 피팅감이 좋은 실루엣과 다양한 소매 스타일, 고급스러운 네크라인이 특징이다. 왼팔 소매는 세인트제임스(SAINT JAMES)의 로고 패치로 마무리되어 그 가치가 완성된다.

깊은 역사에서 알 수 있듯 세인트제임스(SAINT JAMES)는 시즌이나 유행에 구애 받는 스트라이프의 대명사와 같은 브랜드이다.

국내 스타들도 세인트제임스(SAINT JAMES)와 사랑에 빠졌다. 신민아, 장윤주, 배두나 등이 세인트제임스(SAINT JAMES) 셔츠를 착용하며 눈부신 미모를 한 층 더 돋보이게 했다.

다가오는 여름, 새롭게 출시된 뉴 컬러의 제품들을 세인트제임스 코리아 공식 홈페이지(www.saint-james.co.kr)를 통해 만나 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