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사데이, 김우빈-김소현 “오늘 하루만이라도 천사가 돼 주세요”...천사데이란?

천사데이

천사데이가 오늘인 것이 알려지며 관심이 뜨겁다.

10월4일을 숫자로 쓰면 1004(천사)가 된다는 의미와 함께 온 국민이 10월 4일 하루만큼은 나눔과 봉사를 통해 이웃에 대한 사랑을 실천하는 천사가 되자는 취지로 정해진 날이다.

김우빈, 고은미, 김소현, 김지영은 최근 10월4일 천사데이를 알리기 위한 홍보영상 촬영 차 한자리에 모였다.

평소 봉사활동과 나눔에 관심이 많다는 김우빈은 "10월4일 천사데이에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하루만이라도 천사가 돼 달라"며 천사데이 나눔 실천을 호소했다.

고은미는 "나눔으로 더 행복한 세상이 되는 날, 그래서 제 자신이 더 행복해 지는 날 10월4일 천사데이 많이 기억해 달라"고 말했고 김소현 역시 "주위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천사가 돼 달라"고 전했다.

특히 아역배우 김지영은 앳된 목소리로 "10월4일은 어려운 사람을 돕거나 착한 일을 하는 천사데이라고 한다"며 "저도 10월4일에는 착한 일을 해야겠다"고 귀엽게 천사데이 나눔의 각오를 다졌다.

GLOBAL ANGEL DAY 캠페인 추진위원회는 "이들의 영상 편집을 거쳐 천사데이 홈페이지(www.1004day.org)와 유튜브 등에 곧 업데이트 될 예정이며, 앞으로도 많은 연예인과 유명인들이 천사데이를 홍보하고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천사데이 세계화를 위해 올해 처음으로 GLOBAL ANGEL DAY 캠페인 추진위원회가 구성되어 활발한 활동을 준비 하고 있다. 먼저 영어, 중국어, 한국어가 모두 지원되는 천사데이 홈페이지(www.1004day.org)를 열고 곳곳에서 진행되는 천사데이 행사를 알리고 천사데이의 의미와 가치를 소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재외동포재단, 재외 한인회등과 연계해서 천사데이 세계화를 추진할 예정이며, 천사데이 스마트 폰 앱을 출시하여 스마트 시대에 적합한 나눔을 주도할 예정이다.

천사데이 창시자 비영리단체 프렌딩 백두원 대표는 "여러분들과 함께 힘을 모아 한국에서 시작된 나눔과 봉사 날 천사데이가 향후 발렌타인 데이와 같이 세계적인 기념일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fn스타 fnstar @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