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의 얼굴’ 홍태의, 선조 아역으로 깜짝등장..강렬한 존재감

왕의 얼굴 선조 (사진=방송캡처)

‘왕의 얼굴’ 홍태의가 선조의 아역으로 등장했다.

지난 19일 오후 첫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왕의 얼굴’에서는 선조(이성재 분) 아역으로 아역 홍태의가 깜짝 등장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서 백경(이순재 분)은 어린 선조(홍태의 분)에게 “왕의 얼굴이 아니다.
왕의 자리를 탐내지 말라”라고 당부했지만 선조는 이를 고문하며 야망감을 표출했다.

실제 촬영장에서 홍태의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대 선배 이순재를 고문하는 장면에서는 왕이 되려는 야망과 존재감을 한껏 표출하며 지금의 선조가 왕을 얼마나 갈망했는지 극적으로 연출해 칭찬을 받기도 했다고.

‘벼락맞은 문방구2’, ‘그 겨울 바람이 분다’(조인성 아역), 영화 ‘하이힐’ 등 에 출연하며 감성적인 연기로 누나들에게 절대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홍태의는 ‘왕의 얼굴’에서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눈빛과 표정연기로 선조의 카리스마와 기품을 강렬하게 표현, 시청자들에게 깊은 여운을 남겼다 .

이에 홍태의는 소속사 J&K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앞으로 더욱 강렬한 카리스마를 내 뿜을 수 있는 연기자가 되고 싶고, 그만큼 더 많은 노력을 할 것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홍태의는 tvN ‘일리있는사랑’, 영화 ‘사랑후애’에도 주요배역으로 캐스팅, 바쁜 촬영일정을 보내고 있어 아역배우 시장의 새로운 대세임을 입증 하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tjddlsnl@starnnews.com김성인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