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에서 규현, 쓸쓸한 시민을 위한 세레나데...1위 공약 약속 지켜





'광화문에서'로 성공적인 첫 솔로 데뷔를 한 그룹 슈퍼주니어의 규현이 1위 공약을 지켜 화제가 되고 있다.

규현은 '광화문에서'를 발표하며 음악 순위 프로그램에서 1위를 한다면, 예고 없이 광화문을 방문해 쓸쓸해 보이는 분께 '광화문에서'를 직접 불러드리겠다는 공약을 한 바 있다.

'광화문에서'는 공개되자마자 국내 및 해외에서도 각종 음원, 음반 차트 1위를 석권함은 물론 M.net '엠카운트다운' 2주 연속 1위, KBS '뮤직뱅크' 1위, MBC '쇼! 음악중심' 1위, MBC 뮤직 '쇼! 챔피언' 1위 등 음악 순위 프로그램에서도 무려 5개의 1위 트로피를 차지했고, 이에 규현은 1위 공약을 실천했다.

이에 지난 25일 공약 실천을 위해 예고 없이 광화문을 찾은 규현은 광화문 거리에서 만난 시민들에게 다가가 '광화문에서'를 라이브로 선사해 눈길을 모았다.

규현을 거리에서 마주치자 놀라며 즐거워하는 시민들의 모습과 감미로운 라이브를 들려주는 규현의 모습 등이 담긴 영상이 28일 유튜브 SMTOWN 채널을 통해 공개됐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광화문에서 규현, 남아일언중천금 멋저요", "광화문에서 규현, 시민은 좋겠다", "광화문에서 규현, 앞으로도 좋은 노래 들려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fn스타 fnstar@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