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창조경제혁신센터 개소

원본이미지 보기원본이미지 보기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광주=연합뉴스) 도광환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27일 오전 열린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가 자리잡은 광주과학기술원. 2015.1.27 dohh@yna.co.kr

원본이미지 보기원본이미지 보기

밝게 웃는 박 대통령과 정몽구 회장 (광주=연합뉴스) 도광환 기자 = 박근혜 대통령과 정몽구 현대차 회장이 27일 오전 광주과학기술원에서 열린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개소식을 마친 뒤 센터를 둘러보던 중 안내자의 설명을 들으며 밝게 웃고 있다. 2015.1.27 dohh@yna.co.kr

원본이미지 보기원본이미지 보기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출범식 참석한 박 대통령 (광주=연합뉴스) 도광환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이 27일 오전 광주과학기술원에서 열린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개소식에 참석, 정몽구 현대차 회장 등과 함께 행사장에 입장하고 있다. 2015.1.27 dohh@yna.co.kr

광주 창조경제혁신센터 개소

(광주=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광주시와 현대차그룹이 지원하는 광주 창조경제혁신센터가 27일 문을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이날 오전 열린 광주 창조경제혁신센터 개소식에는 박근혜 대통령을 비롯해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윤장현 광주시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광주 창조경제혁신센터는 자동차 분야 창업 생태계 조성, 수소연료전지차 연관 산업 육성, 서민주도형 창조경제 모델 제시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

북구 오룡동 광주과학기술원에 자리잡은 1센터는 자동차 분야에 집중하고, 서구 양동 KDB(옛 금호생명) 빌딩에 들어선 2센터는 서민생활 지원사업을 맡는다.

1센터는 주변 연구시설과 연계해 기술 특화 창업(자동차 및 수소연료전지 기술 관련)과 시제품 제작을 지원한다.

특히 차량의 모든 전장부품을 실제 위치에 배치, 시각화한 자동차 전장부품 구성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설치했다.

2센터는 소상공인과 문화·예술창업 등에 특화된 창업 보육과 시제품 제작을 돕고 서민주도형 창조경제 모델을 제시한다.

광주 혁신센터는 정부, 광주시, 현대차그룹, 재무적투자자(FI) 등과 함께 총 1천775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다.


자동차 연관 분야 창업을 지원하는 525억원 규모의 신기술사업펀드, 수소연료전지 분야 창업 및 생태계 조성을 위한 150억원 규모의 수소펀드를 운영한다.

100억원 규모의 서민생활 창조경제 기금도 별도 조성할 방침이다.

광주 혁신센터의 한 관계자는 "생활에서 미래산업까지 지속 가능한 창업·육성 플랫폼을 구축해 광주시에서 창조경제가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betty@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