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소리 없는 살인마' 당신을 노린다

눈에 보이는 것이 전부가 아닙니다.

육안으로 보이지 않는 미세먼지는 '가장 작은 살인마'로 불릴 만큼 건강에 치명적인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매일 지하철에서 미세먼지를 먹고 있는 우리의 몸은 과연 괜찮을까요?













이미지=게티이미지뱅크

sjh321@fnnews.com 신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