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모바일 전용 쇼핑 채널 '웨어웨어' 오픈

소셜커머스 티몬이 국내외 유명 브랜드 의류와 잡화, 액세서리를 한 곳에 모은 모바일 전용 패션 채널 '웨어웨어'를 오픈했다고 23일 밝혔다.

'웨어웨어'는 티몬앱 내에서 별도의 카테고리로 운영되며, 최신 트렌드에 민감한 패션 브랜드를 합리적인 가격에 소개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유명 디자이너와의 콜라보레이션 혹은 자체 패션 브랜드 등 티몬에서만 볼 수 있는 제품이나, 유명인에게 인기 있는 브랜드 중에서도 엄선된 제품들을 패션 전문 MD가 제안한다.

기존 온라인 쇼핑몰과는 달리 오프라인의 브랜드 편집샵을 콘셉트로 패션 매장을 둘러보듯 모바일 화면을 구성했다. 티몬 측은 패션매출의 85%가 모바일에서 발생하고 있지만, 패션업체가 추구하는 브랜드의 가치를 지킬 수 있는 모바일 채널은 찾기 어렵다는 고민을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티몬은 '웨어웨어'를 통해 '바나나크레이지', '유콜미엑스' 등 자체 생산한 신규 브랜드를 론칭하고 'AG진', '허드슨 진', '아웃스탠딩 오디너리' 등 국내외 10여개 인기 브랜드 440여개 상품을 선보인다.
또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고태용, 김원중, 계한희, 이명신 등 국내 유명 패션 디자이너 4인이 참여한 '콜라보레이션 리미티드 에디션 셔츠'를 한정 판매한다. '웨어웨어'의 전 상품은 무료 배송되며, 상품 불만족 시 무료반품도 가능하다.

김현수 티켓몬스터 패션사업혁신본부장은 "모바일에서도 고급 패션 매장을 구경하는 재미와 감성을 전할 수 있도록 노력했다"며 "웨어웨어는 브랜드의 고민을 이해하고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는 모바일 핵심 패션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bhoon@fnnews.com 이병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