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성분 FREE’ 더마허브, 크라우드 펀딩 진행



뷰티업계에서 유해성분, 화학성분을 최소화한 뷰티제품의 강세가 하반기에도 계속되고 있다. 이 가운데 '10대 유해성분 FREE'를 선언한 메디스킨홀딩스의 '더마허브'가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키로 해 화제다.

메디스킨홀딩스는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더마허브 제품을 선보이는 동시에 중국시장 진출의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메디스킨홀딩스의 더마허브는 첨단 발효공법과 피부에 치명적인 10대 유해성분을 넣지 않고 건강하게 만드는 화장품 브랜드이다. 더마허브의 첨단 발효공법은 효모를 통해 독성요소를 제거하고 피부흡수율을 높이는 공법을 말한다. 대부분의 화장품은 유효성분의 피부도달률이 매우 낮지만, 첨단 발효공법으로 완성한 화장품은 피부 진피층까지 깊이 흡수된다는 장점이 있다.

더마허브 화장품에 주목할 점은 바로 '10대 유해성분 FREE'제품이라는 것. 피부에 치명적인 타르, 파라벤, 벤조페논, 인공색소 등 유해한 화학성분을 전혀 사용하지 않고 만든다. 대신 연꽃 줄기세포 배양액, 노니 추출물, 알로에베라잎즙 등의 안전한 성분을 사용해 임산부가 사용해도 될 만큼 안전한 화장품을 선보이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바르는 보톡스'라 불리는 'EGF 허브톡스 세럼'과 '셀화이트닝 비비', '화이트 제이드 마스크'가 와디즈 사이트를 통해 크라우드펀딩 프로젝트를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