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증권>증권일반

신동주, 롯데쇼핑 지분 블록딜... 경영권 강화인가 포기인가

  • 확대
  • 축소
  • 인쇄

롯데쇼핑(023530)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보유 중인 약 4000억원 규모 롯데쇼핑 지분을 처분한다.

16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신 전 부회장은 롯데쇼핑 지분 173만883주(5.5%) 매각을 위한 블록세일(대량매매거래)에 착수했다. 신 전 부회장과 주관사인 모건스탠리는 장 마감 후 국내외 기관투자가들을 상대로 수요 조사에 착수했다. 주당 매각가격은 이날 종가(25만4000원) 대비 8.7~12.6% 할인된 22만2000~23만2000원 선이다. 신 전 부회장은 롯데쇼핑 지분 423만5883주(13.45%)를 보유하고 있는 2대 주주로 잔여지분이 7.95%로 줄어든다.
이또한 부친 증여세 등으로 담보대출한 탓에 이번 블록딜로 롯데쇼핑에 대한 지분은 모두 처분한 셈이 된다. 이번 블록딜로 얻는 현금은 3800억~4000억원 수준이다.

증권가는 이미 신 전 부회장이 경영권을 포기하는 것으로 해석 중이지만 일각에서는 일본 광윤사 또는 L투자회사 등의 지분을 취득하기 위한 움직임으로 해석하기도 했다.

maru13@fnnews.com 김현희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AGS

스타 핫포토

fn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