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社告]

제9회 서울국제신약포럼 6월 15일 개최

의료빅데이터, 신약개발의 신기원 연다

'First-Class 경제신문' 파이낸셜뉴스는 '의료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약개발'을 주제로 6월 1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제9회 서울국제신약포럼'을 개최합니다.

최근 4차 산업혁명이 이슈로 떠오르면서 빅데이터를 어떻게 이용할 것인지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특히 신약을 개발하는 데 들어가는 비용과 시간을 줄일 수 있는 대안으로 제시되는 게 바로 '빅데이터'입니다.

제약사가 혁신신약을 개발하려면 약 1조원의 개발비용과 10~15년가량의 긴 시간이 걸립니다. 빅데이터를 이용하면 이 기간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의료빅데이터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정책 문제 등 풀어야 할 과제가 산적해 있습니다.

이번 서울국제신약포럼에서는 글로벌 제약회사들이 신약 개발에 의료빅데이터를 어떻게 활용하고 있는지 살펴보고, 정부가 제공하는 의료빅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는 방법과 정책적 문제는 없는지 방향을 찾아볼 예정입니다. 독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랍니다.

■ 행사:제9회 서울국제신약포럼

■ 일시:2017년 6월 15일 오전 9시~오후 2시

■ 장소: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 그랜드볼룸

■ 주제:의료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약개발

■ 주최:파이낸셜뉴스, 한국화학연구원

■ 후원:보건복지부, 미래창조과학부, 식품의약품안전처, 한국제약

바이오협회,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 한국바이오협회

■ 문의:서울국제신약포럼 사무국

전화 (02)6965-0013, e메일 younhyun55@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