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블록체인산업진흥협회 공식 출범


한국블록체인산업진흥협회는 지난 4일 이비스 스타일 앰베서더 강남 2층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공식 출범했다고 7일 밝혔다.

이 법인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분야인 블록체인산업이 우리사회 전반의 혁신과 국가경쟁력 강화에 기여하는 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제반 여건을 마련하며, 우리사회 모두가 정보보안에 안전하며 경제적 가치가 높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블록체인 산업발전의 생태계를 조성하며, 관련 산업 구성원의 상호협력’을 주목적으로 설립했다.

이번 창립총회는 인터파크 비즈마켓, 웰컴저축은행, 상장사인 포스링크 그리고 블록체인OS, 써트온, 앱실론마이닝, 한패스, 블리리언츠, 블루팬, 트라피스홀딩스, 아이리마인즈, 케이알파트너스, 크리스앤파트너스, 와우저, 브이스트로, 천명소프트, 디리아, 챗링크, MDS아카데미, 글로스퍼 등 21개 회사의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창립총회는 김태원 글로스퍼 대표(준비위원장)의 개회선언과 전 동국대 경영대학장 이원부 교수의 축사, 안건토의 순으로 원만하게 진행되었으며, 더불어민주당 고용진 국회의원이 협회창립을 축하하기 위해 참석했다.

초대 이사장으로는 김형주 국민대 글로벌창업벤처대학원 객원교수(17대 국회의원)를 추대했고, 김태원, 김승기 이사, 김종원, 김평집 감사를 선임했다.

주요사업으로는 블록체인 산업발전을 위한 정책과 제도연구사업, 블록체인 기반기술 연구지원 및 신규사업개발, 블록체인 창업육성 및 대기업과의 동반상생 사업, 블록체인 산업발전 위한 학술교류 및 산학협력 촉진사업, 블록체인 인재육성 교육사업, 블록체인 기술의 대중화를 위한 홍보 및 미디어사업, 블록체인 산업확산을 위한 국제협력사업, 블록체인 산업컨설팅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 협회는 향후 조속한 시일 내에 사단법인화 할 방침이며, 오는 8월 23일 고용진 국회의원실과 공동으로 창립 기념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향후 한국블록체인산업진흥협회는 4차산업혁명의 핵심기술로 부상되고 있는 블록체인 산업의 국내 육성과 비트코인으로 대표되는 디지털화폐거래에 대한 법제도 개선에 선도적이고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

yutoo@fnnews.com 최영희 중소기업전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