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아시아나그룹 임직원 헌혈증서 2145장 기증

금호아시아나그룹이 21일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서 그룹 임직원들이 모은 헌혈증서 2145장을 전달하는 헌혈증 기증식 행사를 실시했다. 이병석 세브란스병원장, 금호아시아나그룹 이용욱 전무, 김호성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장(왼쪽부터)이 기증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fnDB

금호아시아나그룹 임직원들이 투병 어린이 돕기에 나섰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 올해 그룹 임직원들이 모은 헌혈증서 2145장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임직원들이 전달한 헌혈증서는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희귀 난치병 어린이의 치료에 쓰이게 된다. 이날 헌혈증서 전달식과 함께 아시아나항공 승무원들이 마술 공연도 실시했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지난 2006년부터 전 계열사 차원의 헌혈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매년 헌혈증서를 필요로 하는 그룹 임직원과 주요 어린이병원에 기증해왔다. 금호아시아나 임직원들이 지금까지 위해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 기증한 증서는 총 1만584장이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