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명의 전 세계 3D 피규어 올림픽 응원단 모집

관광공사, 평창과 올림픽 관심 유발 ‘글로벌 광고 캠페인’ 

피규어 응원단

한국관광공사는 평창 동계올림픽 및 한국관광 홍보를 위해 전 세계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2018명의 평창 동계올림픽 피규어 응원단’을 모집하는 독특한 광고 캠페인을 전개한다. 국내외 소비자를 대상으로 전개되는 이번 캠페인은 본인과 똑같은 모습으로 제작되는 3D 피규어들이 올림픽 개·폐막식장을 축소 구현한 ‘상상 스테디움(가칭)’에 비치되어 평창 올림픽을 응원하게 하는 콘셉트다.

공사는 평창 동계올림픽 국내 붐업을 위해 먼저 인사동에서 9월 28일부터 10월1일까지 내국인 및 주한 외국인을 대상으로 “평창 올림픽 피규어 응원단” 모집 이벤트를 전개한다. 이벤트에 참가하는 사람들은 특수 카메라 스튜디오에서 본인의 모습을 촬영하고, 그대로 실물 축소된 3D 피규어가 제작되어, 올림픽 응원단으로 활동하는 기회를 가지게 된다.

공사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및 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응모자를 모집한 바 있으며, 해당기간 내 미처 응모하지 못했더라도 올림픽을 응원하고 싶은 마음을 가진 사람이라면 누구나 현장에서 선착순으로 참여가 가능하다.

행사 참여자들은 평창올림픽의 성공 개최를 응원하는 메시지 작성, 3D 피규어 촬영, 평창 마스코트인 수호랑 반다비 인형과의 기념촬영 등의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특히 3D 피규어 촬영시, 메달, 응원나팔, 응원막대, 소고 등 다양한 소품을 활용하여 응원포즈를 취하면 세상에서 하나뿐인 나만의 독특한 응원 피규어를 만들 수 있다.

인사동 행사에는 TV 프로그램인 ‘비정상회담’에서 각 국가 대표자로 출연했던 이들도 참가하여 3D 피규어 평창 올림픽 응원단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평창올림픽 피규어 응원단 모집 행사장 조감도

공사는 추석 연휴를 맞아 많은 방문객들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인사동 행사장 내 평창올림픽 홍보 리플릿과 한국관광 안내서를 배포하는 등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한국관광 종합안내센터의 역할도 수행할 예정이다.
또한 인사동 인근 K-스타일 허브에서 운영중인 ‘동계올림픽 종목 VR 체험권’도 배포하여 공사의 평창올림픽 홍보가 유기적으로 연계되도록 할 계획이다.

공사는 이번 국내행사를 시작으로 11월 초에는 영국 런던에서 열리는 여행 박람회인 월드트래블마켓(WTM)에 참가하여 응원단을 모집하고, 전 세계인이 참여할 수 있는 온라인 사이트도 올림픽 G-100일(11월 1일)에 오픈하여 연말까지 총 2,018명의 피규어 올림픽 응원단을 완성할 예정이다.

공사는 이번 글로벌 캠페인의 온·오프라인 참여자수를 인사동 행사 관람객 10만명을 포함해 30만명 내외로 예상하고 있으며 추후 캠페인 참가자들 대상 방한 항공권 등 경품 이벤트를 실시, 실제 방한으로 이어지게 하는 마케팅 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