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교에가면', 큐알몬 활성화 금융상담회 개최

24일 판교창조경제밸리 내 핀테크지원센터 기업지원허브에서 판교에가면이 내년 출시예정인 모바일결제솔루션 큐알몬 활성화를 위한 금융상담회가 열리고 있다.


지역포털 기업 판교에가면(대표 박진석)이 내년 출시예정인 모바일결제솔루션 큐알몬 활성화를 위한 금융상담회를 24일 판교창조경제밸리 내 핀테크지원센터 기업지원허브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내년 상반기 판교지역에서 시범적으로 출시될 '큐알몬(QRMON)'은 모바일앱으로 큐알코드로 쉽게 주문에서 결제까지 가능하며 앱 내 상점들을 위한 홍보 툴을 제공한다.

대부분의 대기업의 프랜차이즈업체들은 자체 홍보와 마케팅이 가능한 반면, 소기업·소상공인들은 자체적으로 할 수 있는 홍보, 마케팅 툴이 없는 상황에서 큐알몬은 대안책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는 게 판교에가면측의 설명이다.

핀테크지원센터에서는 큐알몬 지원 및 활성화를 위해 유관기관(금융감독원, 금융보안원, 금융결제원, 코스콤)담당자와 금융회사(은행, 카드, 증권, 보험) 핀테크담당자를 판교에가면과 함께 매칭상담을 통해 협력방안을 모색해주는 다리역할을 할 예정이다.

이날 신한카드, 현대카드, 비씨카드, 삼성카드, 국민카드 담당자가 직접 참석했고, 금융감독원, 금융보안원, 금융결제원, 코스콤, 한화생명, 키움증권 담당자는 원격으로 참석했다.

판교에가면 박진석대표는 "핀테크지원센터의 지원으로 한 기업이 할 수 없는 핀테크 유관기관들을 한데모아 협업시스템을 발굴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며 "도움받은 많큼 내년 큐알몬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판교에가면은 이번 상담회를 시작으로 금융기관과 시스템 연동 등 협력을 통해 내년 상반기부터 본격 판교지역 시범사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courage@fnnews.com 전용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