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특한 아들 모습 공개한 톱스타 싱글맘

지령 5000호 이벤트
[사진=장백지 인스타그램]

중화권 톱스타 장백지가 아들과의 일상을 공개했다.

26일(현지시간) 장백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 루카스와 함께 식사 도중 찍은 사진을 올렸다.

그런데 표정이 좀 이상하다. 장백지가 식당에서 밥을 먹다 음식을 앞에두고 그만 잠이 들어버린 것이다.


아들 루카스는 그런 엄마의 고개가 떨어지지 않도록 한 손에는 인형을 다른 한 손은 엄마의 얼굴을 받쳐주고 있다.

장백지는 "회사가 너무 바빠서 잠에 빠졌는데 아들이 챙겨줬다"면서 "어떻게 너를 사랑하지 않을 수 있겠니"라며 아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영화 '파이란'으로 국내 팬들에게도 잘 알려진 장백지는 지난 2012년 전 남편인 배우 사정봉과 이혼, 루카스와 퀸터스 두 아들을 홀로 키우고 있다.

imne@fnnews.com 홍예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