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제주시 농산물 교류 활발…‘고양쌀’ 20톤 제주시 납품

고양쌀 20톤 제주시 납품. 사진제공=고양시


[고양=강근주 기자] 고양시와 제주도가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한농연)을 축으로 농산물 직거래를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고양시는 고양쌀을, 제주도는 귤·콜라비를 서로 납품하고 있다.

지난달 26일 구산동 소재 고양시쌀연구회 영농조합법인에서 한농연 임원, 고양시농업기술센터 직원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고양쌀’ 10톤 제주시 납품이 진행됐다. 이는 2017년 여름, 10톤 납품에 이은 것으로 작년에만 20톤의 ‘고양쌀’ 제주시 납품이 성사됐다.


고양-제주 한농연은 1993년 자매결연이 성사된 이후 매년 교류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사례 발표회, 선진농업현장 견학을 통해 농업 발전에 관한 의견을 공유하고 2015년 이후에는 본격적으로 상호 농산물 납품을 실시해 고양시는 제주시에 쌀을, 제주시는 귤·콜라비 등을 고양시에 납품해 왔다.

고양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런 지역 농산물 교류 등을 통해 앞으로도 농산물 직거래를 활성화하고 지역농업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