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다문화마을특구 가로등 LED등기구로 전면교체

안산시청.


[안산=강근주 기자] 안산시 다문화지원본부는 원곡동 및 선부동 지역의 노후된 가로등 및 보안등 456개를 고효율 LED등기구로 전면 교체했다.


3일 안산시에 따르면 경기도 특별조정금 교부로 진행된 이번 사업은 총사업비 2억8000만원을 투입해 작년 9월 현장조사를 시작으로 노후된 보행자등 87개, 보안등 260개, 가로등 109개에 대해 고효율 LED등기구 교체작업을 실시하고 지난해 12월 완료했다.

안산시는 이번 LED등기구 교체를 통해 외국인 밀집지역인 원곡동, 선부동 시민의 안심 귀갓길 제공, 사전 범죄예방과 에너지 절감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장원 다문화지원본부장은 “안산다문화마을특구와 주변지역 발전을 위해 경기도 및 국가에서 진행하는 많은 공모사업에 참여해 예산을 확보하고, 규제특례 발굴에 앞장서 내외국인이 함께 공존하는 명품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