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 연은, 美 4Q 성장률 추정치 2.8%→3.2%로

지령 5000호 이벤트
미국 경제성장률을 실시간으로 추정하는 애틀랜타 연방준비은행 모델이 3일(이하 현지시간) 4분기 성장률을 3.2%로 제시했다.
지난 12월 22일 산출했던 2.8%에 비해 0.4%포인트 높여 잡았다.

GDPNow는 이날 나온 미 공급관리자협회(ISM) 12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를 반영해 실질소비지출 증가율 예상치를 2.9%에서 3.3%로 상향 조정했다.

또한 ISM 제조업 PMI 및 11월 건설지출 결과를 반영해 실질 민간고정투자 증가율 예상치를 7.9%에서 8.9%로 상향했다.

godblessan@fnnews.com 장안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