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동물 입양을 위한 동반자를 찾습니다]

보호소에서 버려진 '꽃미모' 태희

지령 5000호 이벤트
이번주에는 '태희'가 새 가족을 찾는다. 태희는 누군가에게 버려져서 보호소에 가게 됐고 여기서 또다시 보호소에서 버려져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의 보호를 받고 있다. 태희는 카라의 보호소인 '아름품' 보호견 중에서도 뛰어난 미모를 자랑한다.
사람을 좋아해서 자신을 예뻐해 달라며 활동가들을 �아다니며 애교를 피운다. 성격도 활발해서 다른 친구들과 장난도 잘 친다. 태희가 더 이상 상처 받지 않고 따듯한 온기를 느끼며 살 수 있는 평생 가족을 찾는다.

문의: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