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몰, 설 미리주문 특가전 진행


한 달 앞으로 다가온 설 명절을 맞아 유통가에서는 설 관련 상품들을 속속 선보이고 있다. CJ몰은 15일부터 21일까지 일주일 간 '설 선물 미리주문' 기획전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복이 가득한 설, 미리 준비하설'이라는 제목으로 진행되는 이번 설 선물 기획전에서는 건강식품에서부터 패션, 뷰티까지 다양한 상품들을 좋은 혜택으로 선보인다. 특히 청탁금지법(김영란법) 개정 이후 처음 맞는 명절인 만큼 9만원 대의 한우 세트가 등장했다. 등심, 채끝, 차돌로 구성된 '농협안심한우세트'가 9만9000원, '농협안심한우구이세트'는 9만5000원에 판매된다. '농협안심한우세트'는 기존에 11만원에 판매했던 상품으로 이번 설 맞이 판매를 위해 가격을 낮췄다.

CJ몰의 프리미엄 식품관인 '식품종가'의 상품들도 이번 설 선물 미리주문 기획전에 참여한다. 사과, 배, 대추 등 제수용 선물세트 (4만5900원), 북상주 곶감 세트(2만3900원), 서귀포 한라봉 세트(3만3900원), 한줌견과 세트(2만4900원) 등이 CJ몰 단독 특가로 판매된다.

설 선물 미리주문 기획전 운영 기간 중 CJ몰에서 3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들에게는 23일부터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는 7% 할인쿠폰(최대 1만5000원)을 지급한다.
또한 올해의 신년운세도 무료로 볼 수 있다.

또 이번 달 22일부터 익월 11일까지는 '설 명절 그랜드오픈 매장'이 운영된다. 이 기간 동안 이벤트에 참여하는 상품 중 식품을 2회 이상 구매하고 식품 구매금액이 10만원 이상인 고객들에게는 행사 종료 후 누적결제금액의 10%, 최대 10만원까지 CJ몰 적립금이 부여될 예정이다.

onsunn@fnnews.com 오은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