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오아울렛, ‘노브랜드 전문관’ 개장..라이프스타일형 쇼핑공간으로

마리오아울렛, ‘노브랜드 전문관’ 그랜드 오픈

마리오아울렛이 리빙에 이어 생필품, 신선신품까지 판매하며 라이프스타일형 쇼핑 공간으로 거듭난다. 서울 가산동에 위치한 마리오아울렛이 26일 3관 지하 1층에 노브랜드 전문관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마트 PB브랜드인 ‘노브랜드 마리오아울렛점’이 지난 24일 프리오픈을 거쳐 26일에 그랜드오픈했다.

노브랜드 마리오아울렛점 오픈을 기념해 다양한 특가 및 사은증정 행사가 마련된다. 대표품목으로는 계란 30구(대) 3980원, 국내산 삼겹살(100g) 1380원, 국내산 목심(100g) 1580원, 고구마 2kg 5980원, 프리미엄 3겹 천연펄프 화장지 30롤 9980원, 탄산수 1L 750원 등이다. 또한 오픈 당일과 27일 이틀 간 매일 900명에게 구매 금액에 따른 사은품을 증정한다. 1만원 1만원 이상 구매시 휴대용 티슈, 2만원 이상 구매 시 초코파이 1상자, 3만원 이상 구매시 노브랜드 장바구니를 제공하며 당일 영수증에 한해 합산이 가능하다.

마리오아울렛 관계자는 “ 최근 마리오아울렛은 3관 8층 리빙전문관 리뉴얼 개장, 9층 모던하우스 오픈 등을 선보인 바 있다”며 “노브랜드 오픈으로 ‘가성비’가 좋은 쇼핑 콘텐츠를 강화하고, 신선식품과 생필품 등까지 판매품목을 확대하며 진정한 라이프스타일형 쇼핑 공간으로 거듭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MLB키즈, 아디다스키즈, 네파키즈, 휠라키즈, 블랙야크키즈 등 유아동 브랜드는 가방 및 운동화 추천상품전을 26일부터 약 일주일 간 3관 5층에서 진행한다. 노스페이스와 와일드로즈는 동기간 마르페광장에서 아웃도어 균일가전을 진행한다.

또 마리오아울렛몰에서는 틸버리, 지고트, 아이잗컬렉션 등 여성브랜드 시즌오프 행사로 최대 7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