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물관리 ‘최우수’…상하수도 개선 공인

김종천 포천시장. 사진제공=포천시


[포천=강근주 기자] 포천시가 8일 강원도 정선에서 열린 2018년 상반기 물종합기술연찬회 기념식에서 2018년 물관리 최우수기관 표창을 받았다. 이번 수상은 포천시가 그동안 활발하게 추진해온 상하수도 개선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다.

물종합기술연찬회는 국회환경포럼,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한국수도경영연구소, 한국환경학술단체연합회 등이 공동 주관한다.

포천시는 상수도 미보급 지역에 상수도 공급 전환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해 지역주민에게 안정적인 수돗물을 공급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관내 노후관로 교체, 노후주택 내부배관 개량공사 비용 일부 지원, 수돗물 안심확인제 실시 등을 통해 시민 모두가 안심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마실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왔다.


가뭄 극복 등을 위해 물순환체계를 구축해 지속가능한 친환경 수자원 확보 및 하수처리수 재이용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외에 공공하수처리시설 신설과 증설을 추진 중이며, 포천공공하수처리시설에서 방류되는 처리수를 일부 재이용해 하루 1만8000㎥ 공업용수를 생산하고 있다.

포천시 관계자는 “시민 모두가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맑고 깨끗한 수돗물 공급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