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성폭행 혐의' 안희정 지사, 충남경찰청에서 수사 착수"

수차례에 걸쳐 공보비서를 성폭행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안희정 충남지사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6일 경찰에 따르면 충남지방경찰청이 안 지사의 성폭행 혐의에 대해 인지수사에 착수했으며 수사는 충남경찰청 2부장(경무관)이 직접 관여하는 체제로 진행된다.

앞서 한 언론사는 전날 밤 방송에서 안 지사가 공보비서 김지은 씨를 지난해 6월부터 8개월 동안 4차례에 걸쳐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jun@fnnews.com 박준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