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생태공원 생물 1300종 서식

지령 5000호 이벤트
고양생태공원 꼬리명주나비 산란 모습.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생태공원 무자치가 참개구리 먹는 모습.


[고양=강근주 기자] 고양시는 일산서구 대화동 대화천변에 자리한 고양생태공원에 둥지를 틀고 살아가는 생물종과 분포현황을 모은 ‘고양생태공원 모니터링 보고서’를 발간했다.

이번 보고서에 수록된 생물종은 총 1300종으로 식물상 608종, 육상곤충 470종, 저서성대형무척추동물 95종, 조류 74종, 거미류 34종, 양서·파충류 및 포유류 19종 등이다.


김운용 녹지과장은 9일 “모니터링 보고서 발간을 통해 고양생태공원 생물종 DB 구축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시민에게 보다 다양한 생태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생태의 가치와 중요성에 관심을 갖도록 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양생태공원 모니터링은 2014년부터 매년 3월에서 12월 자연환경해설사가 직접 육안으로 확인하고 촬영하며 꼼꼼하고 아기자기하게 담아낸 고양생태공원만의 특별한 모음집이다.

이 자료는 고양생태공원의 생물 다양성 및 생태계 보전을 위한 구체적인 관리방법 제시에 큰 도움을 주고 있으며 향후 생태계 및 환경실태 파악과 효율적인 관리방안 모색을 위한 기초자료로서 큰 가치를 지닌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