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2018년 SCM 협력사 동반성장총회’ 개최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8일 서울 용산 아모레퍼시픽 본사 대강당에서 ‘2018년 SCM 협력사 동반성장총회’을 개최했다.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8일 서울 용산 아모레퍼시픽 본사 대강당에서 ‘2018년 SCM 협력사 동반성장총회’을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본 총회는 아모레퍼시픽이 SCM 부문의 협력 파트너와 동반성장 실현의 의지를 다지기 위해 9년째 개최하고 있는 행사다. 올해에는 아모레퍼시픽 SCM 부문 임원 및 원료·포장재·ODM·생산·물류 협력사 71개사 관계자 총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해 성과와 2018년 구매 및 동반성장 전략이 소개됐다.

이번 총회에서 아모레퍼시픽은 주요 구매 협력사와 ‘공정거래 및 동반성장 협약’을 체결하며 상생경영활동 강화에 나섰다. 아모레퍼시픽은 긴밀한 소통과 혁신을 바탕으로 협력사 경영 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지원활동을 통해, 지속적으로 함께 성장하는 구조를 더욱 견고히 이어갈 계획이다. 올해도 약 246억원 규모의 상생펀드 및 특별 금융을 운영함으로써 설비 투자, 성과공유제 과제 등을 지원하는 한편, 협력사 컨설팅, 해외전시회 참가 지원, 해외 매출 확대를 위한 교육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아모레퍼시픽은 품질, 기술력, 지속가능경영 등 6개 분야에 대한 평가를 바탕으로 총 24개 ‘우수 협력사’를 선정해 시상했다. 우수 협력사에는 총 2억 2500만 원의 지원금이 전달돼 인재양성, 생산능력 및 품질 향상을 위한 설비투자에 사용된다.

총회에 참석한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사장은 “올해 아모레퍼시픽은 고객중심적 사고와 혁신 상품을 통해 ‘원대한 기업’의 비전 달성을 이루기 위한 노력을 이어갈 것" 이라며, "여러 협력 파트너 여러분과 글로벌 시장에서 함께 지속적인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건전한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상생 경영의 의지를 밝혔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