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슈크림 음료 돌풍..15일만에 100만잔 판매 돌파

스타벅스 슈크림라떼

지난 해 봄 스타벅스에 돌풍을 몰고 왔던 음료 슈크림 음료의 인기가 올해도 거침없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지난 2월 20일 봄 프로모션 음료로 출시했던 슈 크림 라떼와 슈 크림 프라푸치노가 출시 15일만인 지난 6일 100만잔 판매를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또한 봄 시즌 한정 음료로 19일까지만 판매될 예정이었으나, 고객들의 판매 연장 요청 쇄도로 판매 기한을 좀 더 연장하기로 우선 결정했다. 상세 연장 기한은 추후 원부재료 조달 등의 추이를 보고 확정할 예정이다.

슈 크림 라떼는 슈 크림에서 느껴지는 고소하고 깊은 풍미의 천연 바닐라 빈이 특징인 음료로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지난 해 자체 개발해 출시했던 음료다.

당시 예상치 못했던 인기로 인해 판매 기간 중 많은 매장에서 품절 사태를 빚기도 했고, 봄 시즌 한정 판매 음료였지만 고객들의 연장 요청으로 여름 시즌까지 판매를 연장하기도 했었다.

특히 지난 해 출시 22일만에 100만잔 판매를 돌파하며,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역사상 최단 기간에 100만잔이 판매된 프로모션 음료로 기록된 바 있다. 올해는 지난 해 보다 일주일을 더 단축시킨 15일만에 100만잔 판매를 돌파하며 그 열풍을 지속해서 이어가고 있다.

슈 크림 음료 기획자인 카테고리 음료팀 홍창현 과장은 “사전 철저한 준비를 통해 올해는 고객 불편을 초래할 수 있는 품절 사태가 없어서 큰 다행”이라며 “예년에 이어 올해도 많은 사랑을 주시는 고객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 드리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고객의 요청에 부응하는 더 좋은 음료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