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크러시 끝판왕 '치타' 달콤커피 베란다라이브 공연

관련종목▶


걸크러시 끝판왕 치타가 달콤커피 베란다라이브 공연에 나선다.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브랜드 달콤커피는 3월의 아티스트로 래퍼 치타를 선정하고 오는 16일 분당 정자점에서 베란다라이브 공연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최근 정규앨범 ’28 IDENTITY’로 컴백한 치타는 달콤커피 베란다라이브 무대에서 ‘I’ll Be there’를 포함한 6~7곡을 들려줄 예정이다.

특히, 걸크러시 끝판왕으로 농염하고 시크한 매력의 치타는 카리스마 넘치는 랩으로 청중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번 치타의 베란다라이브 공연은 오는 16일 오후 8시부터 달콤커피 분당정자점에서 진행된다.

달콤커피는 앱 이벤트로 10명(2매)을 추첨해 초대하고, 각 매장에서 구매 영수증 응모 이벤트를 통해 20명(2매)을 초대할 예정이다. 각각의 이벤트는 12일까지 진행되며, 공연 당일 매장에서 선착순으로 배부하는 번호표를 소지한 고객 등 총 100여명의 팬들을 무료로 초청해 함께 할 예정이다.

치타를 비롯해 역량있는 가수들을 초청해 라이브 무대를 선사하는 베란다라이브 공연과 관련한 매장 및 참여방법은 달콤커피 홈페이지 또는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yutoo@fnnews.com 최영희 중소기업전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