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럴림픽 북 선수단 편의제공 1억3000만원 지원

패럴림픽 방남 선수들. 연합뉴스 자료 사진

정부는 8일 제123차 남북협력기금관리심의위원회(이하 기심위)를 개최해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대회' 북한 대표단 참가 관련 남북협력기금 지원안 등 2개 안건을 심사했다고 9일 밝혔다.

2018평창 동계패럴림픽 대회에 참가하는 북한 선수단 및 장애인올림픽위원회 대표단에 대한 편의 제공 경비를 남북협력기금에서 1억 3427만원을 지원한다.

세부 내용은 숙식비 7400만원, 선수단 물품지원 2700만원 등이다.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조직위원회' 및 대한장애인체육회에 지원할 예정이다.

또 '한반도 신경제지도 구상과 DMZ 평화협력 포럼' 개최에 소요되는 비용을 남북협력기금에서 1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lkbms@fnnews.com 임광복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