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봄 나들이철 관련용품 판매 증가"

지령 5000호 이벤트

겨울이 끝나가고 봄이 다가오면서 근교 나들이에 나서는 사람들이 늘면서 돗자리, 텐트 등 관련 용품 매출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위메프에 따르면 3월 첫째주 돗자리 매출은 전주대비 99.8%, 텐트는 77.8% 각각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같은 기간 공원이나 근교에서 즐길 수 있는 킥보드(79.8%), 자전거(24.2%) 스케이트(42.4%) 등도 매출이 증가했다.

캐치볼 세트와 배드민턴도 전주대비 매출이 각각 20.8%, 12.3% 늘어났다.

한편, 위메프는 이런 흐름에 맞춰 '모든 연령층을 위한 다양한 스타일의 자전거와 킥보드'를 소개하는 특가 기획전을 진행한다. 성인용으로 인기가 높은 하이브리드, 미니벨로, MTB 자전거부터 아동용 자전거, 전기 자전거 등을 특가에 선보인다.

kim091@fnnews.com 김영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