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5시 자진 출석..檢 "곧 입장 발표"

안희정 전 충남지사가 9일 검찰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받겠다고 밝혔다.

이날 신형철 전 충남지사 비서실장은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를 통해 "안 전 지사가 오후 5시 서울 서부지검에 자진 출석한다"고 밝혔다. 이어 "상처 받은 분들과 충남 도민, 그리고 국민들께 사죄드리는 길은 하루라도 빨리 수사에 협조해서 법의 처분을 받는 것이라는 판단 때문"이라고 말했다.

서울서부지검은 "안 전 지사 측이 조금 전 출석 통보를 해 왔다"며 곧 검찰 측 입장을 정리해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kua@fnnews.com 김유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