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비치, ‘미쉐린 3스타 갈라 디너 패키지’ 선보여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제주, ‘미쉐린 3스타 갈라 디너 패키지’ 출시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제주가 오는 4월 25일부터 28일까지 미식의 본고장 프랑스 파리에서 주목 받는 미쉐린 3스타 레스토랑의 요리를 즐기며, 제주에서 특별한 휴양을 보낼 수 있는 ‘미쉐린 3스타 갈라 디너 패키지’를 선보인다.

해비치에서는 오는 4월 25일부터 28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미쉐린 3스타를 받은 레스토랑 ‘라스트랑스’의 오너 셰프이자, 프랑스 천재 요리사라 불리는 파스칼 바흐보(Pascal Barbot)를 초청해 갈라 디너를 개최한다.

파스칼 바흐보의 요리를 만나기 위해 제주를 방문하는 고객을 위해 준비된 본 패키지에는 갈라 디너 2인을 포함해 제주의 아름다운 경관을 품은 디럭스 룸에서의 1박, 싱싱한 제철 음식을 맛볼 수 있는 섬모라 조식 뷔페 2인 이용 혜택이 포함된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