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포스트]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이 만든 SNS 결제 플랫폼 'SNS페이' 나온다

향후 블록체인과 가상화폐 결제방식 접목 예고

국내 대표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은 SNS와 카페, 블로그 등 소셜미디어를 통한 개인간 거래와 결제를 지원하는 P2P 플랫폼 'SNS페이(가칭)'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SNS페이'는 소셜미디어 상에서 상품 등록부터 공유, 결제, 마케팅 등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서비스다. 특히 소셜미디어와 동일한 UI/UX로 결제가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현한다. 별도의 쇼핑몰을 거치지 않고 쇼핑부터 결제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어 결제의 편의성을 크게 향상시켰다는 것이 빗썸 측의 설명이다.

빗썸 관계자는 "해외에서는 이런 서비스가 다수 활용되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조금씩 활성화되고는 있지만 대표 링크를 통해서 접속해야 하는 등 일부 번거로움이 있어 아직은 제한적인 수준"이라며 "SNS 페이를 활용하면, 소셜 미디어 상의 쇼핑이 실제 구매로 이어지는 비율인 구매전환율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국내 대표 가상화폐 거래소인 빗썸이 소셜미디어에 최적화된 결제 플랫폼 'SNS페이' 출시를 앞두고 있다.
소셜미디어 상에서의 쇼핑은 태어날 때부터 디지털 기기와 함께 성장해온 '디지털 네이티브' 세대를 중심으로 급속히 성장하고 있다. 지난해 소셜미디어 상에서 이뤄진 결제 규모는 약 60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는 것이 빗썸 측의 설명이다.

특히 인플루언서가 자신의 SNS나 블로그 등에 상품 링크를 올려 구매를 유도하는 인플루언서 커머스가 주목 받으면서 뷰티, 패션, 외식업계를 중심으로 시장이 점차 확대되고 있다. 빗썸은 앞으로 SNS페이에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결제방식, 간편결제 등을 도입해 서비스 편의성을 한 단계 더 높이겠다는 방침이다.

빗썸 관계자는 "SNS페이는 거래비용을 낮추고 결제 편의성을 높인, 2030세대가 즐겨 찾는 소셜미디어에 특화된 결제 플랫폼"이라며 "앞으로 블록체인과 가상화폐 결제 기술을 접목시켜 파트너와 서비스 이용자들 누구나 의사결정에 참여하고 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블록체인 기반의 탈중앙화된 P2P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jjoony@fnnews.com 허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