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국제공항공사, 봄맞이 정기공연 성황리에 폐막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서 열린 봄맞이 정기공연이 성황리에 폐막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5월 가정의 달을 기념해 제2여객터미널에서 진행한 봄맞이 정기 정기공연이 지난 18일 막을 내렸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공연은 지난 1월 18일 개장한 제2터미널에서 열린 첫 정기공연으로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진행됏다.
국내 정상급 오케스트라와 성악가, 국내 유명 가수들이 생동감 넘치는 공연을 선보였으며, 국내외 여객과 공항상주직원 등 하루 평균 1000여 명의 관람객이 찾았다.

오충훈 인천국제공항공사 여객서비스2팀장은 "제2터미널 개장이후 처음 열린 정기공연에 어느 때보다 많은 관람객이 참석했다"며 "앞으로도 인천국제공항만의 고품격 예술 공연을 선보여 세계 최고의 아트포트(Art-Port) 로 거듭 나겠다"고 말했다. 공사는 이번 봄 정기공연을 시작으로 제2터미널에서 총 4552회의 다채로운 예술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winwin@fnnews.com 오승범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