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둥켜 안은 남북 정상…사진으로 본 '깜짝' 2차 남북정상회담 현장

지난달 27일 이어 한 달여만에 다시 만나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한 뒤 포옹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6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깜짝' 정상회담을 했다. 지난달 27일에 이어 한 달여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2시간 동안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김 위원장과 두 번째 정상회담을 하고 4·27 판문점 선언 이행과 북·미 정상회담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예고없이 전격적으로 이뤄진 이날 남북정상회담 현장을 사진으로 살펴본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한 뒤 환하게 웃으며 통일각을 빠져나가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한 뒤 악수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악수한 뒤 회담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방명록을 작성한 뒤 이동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방명록에 서명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방명록에 서명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ehkim@fnnews.com 김은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