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개 수출유관기관 '무협·KOTRA·수은·무보', 협력 강화한다

무역업계 혁신성장 및 일자리창출 주도를 위한 협력 다짐 

한국무역협회는 28일 서울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한국수출입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와 함께 '무역을 통한 일자리 창출 및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력 강화 협약'을 체결했다.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권평오 사장, 한국무역협회 김영주 회장, 한국무역보험공사 문재도 사장, 한국수출입은행 은성수 행장(왼쪽부터)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fnDB

주요 수출유관기관들이 무역업계의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협력을 강화한다.

한국무역협회는 28일 서울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한국수출입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와 무역을 통한 일자리 창출 및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력 강화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4개 기관은 신보호무역주의, 4차 산업혁명, 남북·북미 정상회담 등 대내외 환경변화에 공동 대응키로 했다. 또 스타트업과 중소·중견기업의 수출 확대를 통한 일자리 창출 및 혁신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특히 4개 기관은 일자리 창출, 4차 산업혁명 대응 및 혁신성장 지원, 수출정보 제공 및 애로 해소, 중소·중견기업 수출 지원, 신 통상질서 대응 등 지원분야별 협력방안을 마련하고 각 기관의 세부 공동사업을 검토해 단계적으로 협력을 확대키로 했다. 지속적인 협력과제 발굴과 점검을 위해 무역유관기관 협의회를 구성해 운영하는 등 협력 체계도 구축할 예정이다.

한국무역협회 김영주 회장은 "우리 중소·중견기업의 글로벌 역량 강화와 수출저변 확대를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수행 중인 4개 기관이 유기적으로 협력한다면 무역을 통한 일자리 창출과 혁신성장을 주도할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