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핑크퐁 캐릭터 활용 어린이고객 마케팅 강화

지령 5000호 이벤트

관련종목▶

제주항공 객실승무원들이 핑크퐁 캐릭터를 넣어 제작된 앞치마를 착용, 기념품을 선보이며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fnDB

제주항공이 애니메이션 캐릭터 '핑크퐁'을 활용한 어린이 고객 마케팅을 강화한다.

제주항공은 최근 핑크퐁 캐릭터를 만든 스마트스터디와 협약을 체결,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앞서 제주항공은 지난달 항공기 동체에 핑크퐁 캐릭터로 꾸미기도 했다.

캐릭터 활용 마케팅 가운데 어린이 탑승비중이 높은 인천발 괌과 사이판 노선에 오는 8월 31일까지 핑크퐁이 그려진 탑승권을 발권해준다. 또 비행기에 탑승할 때는 핑크퐁 엽서에 기념도장을 찍어준다. 이와 함께 핑크퐁 이미지가 래핑되어 있는 항공기에서는 객실승무원이 일부 기내서비스를 할 때 핑크퐁 캐릭터를 넣어 제작된 앞치마를 착용한다. 이르면 이달 말 어린이용 핑크퐁 기내식도 선보일 계획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여름철 가족휴가 시즌을 앞두고 미래고객인 어린이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한 것"이라며 "어린이 고객에게 친숙한 항공사의 이미지를 심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항공은 지난 2014년부터 객실승무원들이 매달 전국의 초등학교와 청소년 시설을 찾아 진로교육을 겸한 항공안전체험교실을 진행하고 있다. 제주항공 항공안전 체험교실에는 최근까지 총 3만5800여명의 어린이가 교육을 받았다.

아울러 가족휴가가 집중되는 성수기 기간에 해외여행을 떠나는 기내에서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열리는 '하늘길 그림 그리기' 대회는 지난해 처음 열린데 이어 올해도 진행될 예정이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